' The realms of day and night, two different worlds coming from two opposite poles, mingled during this time.'

 

The theme of Funk Me’s 1st anniversary party isHermann Hesse’s <Demian> Chapter 1 - “Two Worlds”.

 

On 27th of February at ’House Studio’ in Hannam district,there will be multi-room of best local djs’ performance. (2 floor levels)

 

decorated and carefully curated, marvellous art installation.


Meet us up at the ’Two Worlds’ during our precious long-weekend.

 

Let’s Funk!

 

‘그 곳에는 두 개의 세계가 서로 엇갈리고 있었고 두 개의 극단으로부터 낮과 밤이 밀려왔다.’

 

1주년을 기념하는 이번 FUNK ME의 테마는 헤르만 헤세 <데미안> 의 제 1장 “두 개의 세계” 입니다.


2월 27일 토요일, 한남동 '하우스 스튜디오' 의 두 개 층이 서로 다른 분위기의 작품과 음악으로 채워집니다.


1년 동안 함께 해준 고마운 DJ, 아티스트들과 FUNK ME 크루가 만들어낼 두 개의 세계에서 만납시다.


Let’s Funk!

List of Articles

LOGIN

SEARCH

MENU